[뉴욕=박재형 특파원] 스위스 소재 암호화폐 은행 세바(SEBA)가 카르다노 등 암호화폐 세 종목의 ‘수익 농사’ 서비스를 시작했다.


13일(현지시간) 외신들에 따르면, 세바는 암호화폐 보유자들이 카르다노, 폴카닷, 테조스를 이용해 이자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은행측은 새 서비스가 탈중앙화 금융(디파이) 분야의 급성장 가운데 수탁, 대출 서비스 등에 대한 수많은 기관 고객들의 수요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새 프로그램이 기관 및 개인 투자자들에게 암호화폐 투자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투명하고 안전한 경로를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같이 읽으면 좋을 기사

디파이 예치 총 가치 $2100억 돌파 사상 최고치


디파이 예치 총 가치 $2100억 돌파 사상 최고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