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원이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 사후 심사를 통과했다고 17일 밝혔다.


ISMS는 정보통신망의 안정성 확보를 위한 기술적, 물리적 보호조치 등 종합적 관리체계에 대한 보안 시스템 인증 제도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심사를 통과한 기업 및 기관에 부여한다. ISMS는 오는 25일 시행될 특정금융정보법(특금법)에 명시된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제 요건에 해당된다.

ISMS는 최초 인증 후 3년간 유효하며 매년 사후 심사를 통해 정보보호 관리가 지속적으로 유지되고 있는지를 확인한다. ISMS 사후 심사는 최초 심사와 마찬가지로 18개 분야의 104개 항목에 대해 적합성 평가가 인정돼야 유지할 수 있다.

코인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ISMS 인증 취득 의무대상으로 지정한 4개 가상자산 거래소 중 하나이다. 지난 2018년 12월 ISMS 인증을 처음으로 받았다. 이번 사후 심사를 통과하며 3년 연속 인증을 유지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