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문정은 기자]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가 통합결제 서비스업체 다날과 암호화폐 안전거래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와 다날이 함께 기획하고 다날의 암호화폐 결제 플랫폼 페이프로토콜이 후원한 이 캠페인은 안전한 암호화폐 거래 수칙을 알려 사기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거래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제작됐다.

캠페인에는 코인플래닛, 코인니스, 체인플루언서, 땡글, 비트케이, 블록노드커뮤니케이션즈 등 다양한 암호화폐 관련 기업들도 참여해 안전거래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데 힘을 보탰다.

참가자들은 이번 캠페인이 암호화폐 시장 활성화와 건전성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캠페인 동참의 의미로 서약서를 작성한 참가자들은 ‘암호화폐 시장이 건강한 방향으로 성장할 수 있게 후오비 코리아에서 힘써 주세요’, ‘다날, 후오비로 인해서 암호화폐 시장이 활기를 찾았으면 합니다’, ‘꼭 필요했던 내용을 모두 담은 좋은 영상 감사드립니다’ 등의 메시지를 함께 남겼다.

오세경 후오비코리아 마케팅커뮤니케이션실장은 “사기 예방 및 안전거래 문화 확산을 위해 기획된 이번 캠페인이 많은 분께 관심을 받아 성공리에 종료됐다”며 “앞으로도 건전한 암호화폐 시장 형성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해서 진행해 업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추천 콘텐츠->  6600만달러 빌딩, 이더리움 블록체인 이용해 토큰화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