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대학생 인턴 기자 최동녘]

세계 경제 포럼(The World Economic Forum, WEF)은 지난 9 월 14 일 발간 된 보고서 에서 “가장 시급한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용된 65개 이상의 블록 체인 사례를 발표했다.

외신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이번 발표는 “더 나은 지구를 위한 빌딩 블록(Building Block(chain)s for a Better Planet)” 레포트에 정리된 현재 세계에서 시급한 환경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블록체인 프로그램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계 경제 포럼에 따르면 블록체인 프로그램의 사용을 통해 새로운 자금 조달 모델, 더욱 효율적이고 분산된 시스템의 구축 등을 실현할 수 있고, 이를 통해 환경 보호를 향상시킬 수 있다.

기존 프로세스 개선에 더해, 이 보고서에는 기존의 환경 문제 관리 방식을 완전히 바꿀 것으로 예상되는 “게임 체인저(Game Changer)”에 대한 도입 가능성도 언급되어 있다.

보고서는 환경 보호를 위한 블록체인 프로그램 도입을 위해 중요한 단계는 “책임있고”, “글로벌한” 블록체인 시스템을 구성하는 것이라고 언급하며, 현재 블록체인 업계는 과대 광고를 통해 과도하게 사용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지난 13일 세계 경제 포럼은 분산 원장 기술이 향후 10년 세계 무역량에 1조 달러를 추가할 수 있다는 전망을 발표한 바 있다. 환경 분야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의 블록체인 기술활성화가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