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주식시장에는 “5월에는 주식을 팔고 어디든 떠나라”는 속설이 있습니다. 계절적으로 수익률이 좋지 않기 때문인데요. 정말 그럴까요? 비트코인의 경우 5월 투자 수익은 오히려 좋았습니다. JJ 기자가 5월 시장에서 눈여겨봐야할 것들을 정리했습니다.


방송 보기
5월 비트코인 투자수익 좋았다

방송 내용 요약
# 4월 마지막 금융시장
– 3월 PCE 전년비 1.8%…채권수익률 하락
– 아마존 사상 최고가…트위터 추락
– 애플, EU에 반독점 제소 당해
– VIX(공포지수) 상승세 이어가

# 5월 인플레와의 전쟁?
– 댈러스 연은 총재 “테이퍼링 논의 시작해야”
– 버핏 “상당한 인플레이션을 보고 있다”
– ING “영란은행, 2023년부터 긴축 시작”

# 이번주 경제지표


– 5월3일 월요일 ISM 제조업 지수 : 4월 65 예상, 전월 64.7
– 5월7일 금요일 고용지표 :
4월 97만8000개 일자리 예상, 3월 91만6000개
4월 실업률 5.8%로 떨어질 듯, 3월 실업률 6%

# 5월에는 팔아라?
– S&P500 5-10월 투자 수익률
2011년과 2015년을 제외하면 5~10월 S&P500은 모두 플러스 수익을 기록함. 2016년 이후 5년 연속 2~12% 수익 발생. 5월 매도 전략이 속설임을 증명.

– S&P500 5월 매도 전략 vs 포지션 유지
지난 10년간 5월에 주식을 판 경우와 포지션을 유지한 경우 투자 수익률 비교. 포지션을 유지하는 것이 대체로 수익률이 더 좋았음.

– 비트코인, 과거 5년간 5월 상승률
비트코인의 경우 2018년에만 5월에 마이너스를 기록. ‘크립토 윈터’로 불리던 2019년에도 5월 비트코인 투자 수익률은 58.72%에 달했음.

관련 기사 보기
[자료] 5월 매도 전략 타당한가?


버핏 “인플레 상당한 수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