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서울시는 7월 여의도에 개관 예정인 제2핀테크랩의 입주기업 17개사를 오는 2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7월 1일 개관 예정인 제2핀테크랩은 위워크(Wework) 여의도역점 6층에 조성되며, 6인실부터 20인실까지 총 17개의 사무공간과 회의공간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모집대상은 창업 7년 이내 핀테크 기업 중 1억 이상 투자유치 실적과 연매출 1억 이상, 직원 4인 이상 등의 조건을 충족하는 성장단계의 국내외 기업이다. 금융이나 IT기술이 융합해 핀테크업으로 인정된다면 블록체인 기반 금융서비스도 입주 가능하다.

서울시는 기술 혁신성, 고용 인원, 투자유치 실적, 글로벌 진출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향후 금융산업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선발할 계획이다.

해외 핀테크 기업도 선발한다. 박원순 시장은 지난 3일, 런던 순방 중 아시아 진출을 준비하는 영국 핀테크 기업들을 만나 ‘아시아 시장에 진출하려면 서울로 오라’는 메시지를 전한 바 있다. 이번 사업에는 이 일환으로 총 선발기업의 30%를 해외 기업으로 채운다.

입주 대상으로 선발된 기업에게는 최대 2년간 독립 사무공간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입주기간 동안 ▲인큐베이팅 ▲멘토링 ▲국내‧외 금융사 네트워킹 ▲투자유치 컨설팅 ▲해외IR 등 기업활동에 필요한 다양한 지원도 제공된다.

제2핀테크랩은 작년 4월 마포 창업허브에 조성된 서울 핀테크랩의 공간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금융중심지인 여의도의 금융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조성됐다.

기존 핀테크랩에는 27개의 핀테크 기업과 예비창업자들이 입주해 있으며, 그 동안 51억원 상당의 투자유치를 달성하는 등 주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조인동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제2핀테크랩은 글로벌 공유 오피스를 스타트업 입주 공간으로 조성한 사례로서 입주 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여의도의 기존 금융산업과 새로운 핀테크 산업과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만큼 국내외 핀테크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모집 공고와 관련 제출 서류는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서는 서울시 핀테크랩 운영사인 케이엑셀러레이터(yhk@kaccelerator.co.kr)로 제출하면 된다.

추천 콘텐츠->  러시아 하원, 암호화폐 규제법 3월 이전 채택 가능성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