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가 “바이낸스에서 발생한 BTC 시장가 매도 물량을 코인베이스와 비트파이넥스에서 발생한 현물 매수세가 흡수하고 있다. 이 같은 시장 흐름이 BTC 가격 회복을 견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와 관련 코인데스크는 데이터 추적 플랫폼 더킹피셔를 인용 “코인베이스와 비트파이넥스의 비트코인 현물 누적 델타 거래량(CVD) 수치가 상승하고 있다. 이는 순매수 압력이 높아지고 있다는 의미다. 반대로 바이낸스의 CVD는 하락해 매도세가 지속되고 있음을 시사한다. 이와 관련 익명의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스큐(Skew)는 “바이낸스 현물 시장에서 시장가 매도가 지속되고 있지만, 패시브 매수 주문에 흡수되고 있다. 코인베이스에서는 시장가 매도세가 매수세에 밀리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