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시간대 암호화폐 시총 $1100억 증가
#암호화폐 선물 급등 … 美달러와 국채 수익률 하락
#美 비트코인 ETF 화요일 $1억500만 순유입

[뉴욕 = 장도선 특파원] 암호화폐 시장이 15일 뉴욕 시간대 예상을 밑도는 미국의 경제지표로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인하 전망이 힘을 받으며 폭넓은 랠리를 전개했다. 비트코인은 6만6000 달러를 넘어서며 시장 상승 흐름을 선도했다.

이날 발표된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예상을 약간 하회, 인플레이션 압력이 약화되고 있음을 가리켰다. 또 0.4%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던 소매판매는 제자리에 머물며 미국 경제가 둔화되기 시작했음을 시사했다. 유로존의 올해 인플레이션 전망치도 하향 조정됐다. 뉴욕 증시는 랠리를 펼치며 전반적 위험성향 강화를 입증했다. S&P500지수는 사상 처음 5300을 넘어서며 최고치를 경신했다.

매크로 인스티튜트의 선임 투자 전략가 브라이언 닉은 “시장은 정말로 이번 보고서들의 내용이 약화되기를 원했고, 자신들이 원하는 것을 얻었다”라며 이번 수치들은 연준이 올해 금리 인하를 시작해야 한다는 주장을 강화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엔비디아와 같은 고성장 기업들이 금리 하락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연내 금리 인하 전망이 강화됐지만 암호화폐 시장이 가파른 반등 랠리를 이어갈 수 있을 지는 아직 미지수다. 본격적인 시장 회복을 위해서는 최근 약화 추세를 보이는 비트코인 현물 ETF로의 자금 유입이 다시 증가세로 전환될 필요성이 있는 것으로 지적된다.

오펜하이머 분석가 오웬 라우는 이날 CNBC와의 인터뷰에서 “금리 인하를 향한 보다 명확한 궤도를 볼 때까지 비트코인은 범위 내 머물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핀볼드는 비트코인이 50일 이동평균(약 6만5166 달러)과 5월 고점(약 6만5500 달러)에 자리잡은 저항선을 돌파할 경우 단기적으로 추가 상승이 가능할 수 있으며 4월 말 고점 약 6만7000 달러가 다음 목표라고 밝혔다.

#뉴욕 시간대 암호화폐 시총 $1100억 증가
뉴욕 시간 15일 오후 3시 45분 코인마켓캡에서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2조3800억 달러로 24시간 전 대비 5.61% 증가했다. 이날 뉴욕장 초반과 비교하면 1100억 달러 늘었다. 암호화폐 시장의 24시간 거래량은 850억 달러로 11.36% 증가했다. 비트코인 도미넌스는 54.6%, 이더리움 도미넌스는 15.2%로 집계됐다.

이 시간 비트코인은 코인마켓캡에서 6만6434.37 달러로 24시간 전 대비 7.89% 상승했다. 비트코인은 3월 14일 7만3750.07 달러의 사상 최고가를 기록한 뒤 조정을 겪고 있다. 이더리움은 3024.94 달러로 4.51% 올랐다. 이더리움의 사상 최고가는 2021년 11월 16일 4891.70 달러다.

시총 10위에 포함된 다른 알트코인들은 소폭 하락한 톤코인을 제외하고 24시간 전 대비 모두 상승했다. BNB 3.25%, 솔라나 7.39%, XRP 2.56%, 도지코인 4.64%, 카르다노 4.26% 전진했다. 톤코인은 0.19% 내렸다.

코인마켓캡 (뉴욕 시간 15일 오후 3시 45분)

#암호화폐 선물 급등 … 美달러와 국채 수익률 하락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 상장된 비트코인 선물 5월물은 6만5880 달러로 6.54%, 6월물은 6만6350 달러로 6.46%, 7월물은 6만7230 달러로 6.98% 올랐다. 이더리움 5월물은 3011.50 달러로 3.81%, 6월물은 3037.50 달러로 3.83%, 7월물은 3067.50 달러로 4.05% 전진했다.

월스트리트저널 데이터 기준 달러지수는 104.33으로 0.65% 하락했다. 10년 만기 미국 국채 수익률은 4.358%로 8.4bp 후퇴했다.

#美 비트코인 ETF 화요일 $1억500만 순유입
파사이드 인베스터스에 따르면 전일(화) 11개 비트코인 현물 ETF 전체적으로 1억500만 달러 순유입을 기록했다. 이틀째 플러스 흐름이다.

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트러스트(GBTC)에서 5090만 달러가 빠져나갔지만 아크 21셰어스 비트코인 ETF(ARKB)에 1억3310만 달러가 유입됐다. 피델리티 비트코인 ETF(FBTC)와 인베스코 갤럭시 비트코인 ETF(BTCO) 등 일부 펀드에도 소규모 자금이 흘러들어갔다. 블랙록 비트코인 현물 ETF(IBIT)는 이틀 연속 자금 유출입이 없는 것으로 집계됐다.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이더리움 차트 ‘불 플래그’ 패턴 시사 … 사상 최고치 경신 가능성 – 분석가

비트코인, 美 금리 인하 명확해질 때까지 범위 내 움직임 예상 – 오펜하이머 분석가

美 4월 소비자 물가 3.4%↑…올해 첫 상승세 완화(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