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멕스의 공동 설립자 아서 헤이즈(Arthur Hayes)가 X(구 트위터)를 통해 “통상 미국 국채 수익률이 상승하면 현금 흐름이 없는 금과 비트코인은 하락한다. 그런데 최근 금과 BTC 모두 하방 압력을 잘 견뎌내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미국채 ETF인 TLT(iShares 20+ Year Treasury Bond ETF)는 6개월 동안 14% 하락했는데(채권 가격은 수익률과 반대로 움직임), 금은 보합, BTC는 5% 하락하는 데 그쳤다. 법정화폐 중심의 금융 시스템은 경제성장이 아닌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수익률이 올라가고 있다. 이것이 금, BTC 아웃퍼폼의 이유”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