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기술’의 영향, 시민이 직접 참여 평가

2018.07.13 11:01:11 | 조흥훈 기자 | blockscore@blockmedia.co.kr

 

 

일반시민의 입장에서 블록체인 기술발전이 실생활에 미칠 영향에 대해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기술영향평가를 위해 일반시민으로 이루어진 '시민포럼' 참여자를 12일부터 모집했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5월 2018년 기술영향평가 대상기술로 블록체인 기술을 최종 선정했다. 블록체인 기술은 네트워크 내의 참여자가 공동으로 정보 및 가치의 이동을 기록-검증-보관-실행함으로써 중개자 없이도 데이터의 신뢰성을 확보하는 기반 기술로, 기술영향평가 대상기술선정위원회, 일반인 온라인 설문, 부처 선호도 조사 등을 통해 올해 기술영향평가 대상기술로 선정됐다.

 

과기정통부는 매년 기술적 경제적 사회적 파급효과가 큰 미래 신기술을 선정하여 사회 전반에 미치는 긍정적․부정적 영향을 사전에 평가하고, 대응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기술영향평가를 실시해오고 있다.

 

기술영향평가는 전문가 관점의 기술영향평가위원회와 시민 관점의 시민포럼을 동시에 운영하여 상호 보완적으로 실시한다. 기술영향평가위원회는 전문가 관점에서 블록체인이 경제‧사회‧문화 등 각 부문에 가져올 영향을 평가하고, 시민포럼은 일반시민의 입장에서 기술발전이 실생활에 미칠 영향에 대해 의견을 제시한다.

 

과기정통부 이태희 성과평가정책국장은 "블록체인 기술은 금융, 물류, 의료 등 다양한 분야와의 접목을 통해 국민 삶에 밀접하게 관련될 것으로 예상되므로, 이번 기술영향평가에 많은 시민들이 적극 참여하여 블록체인 기술의 파급효과에 대해 논의해 주시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Comments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