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블록체인 특구의 비전과 청사진’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는 김영춘 의원 / 사진=문정은 기자

[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여의도 국회 본관에서 열린 ‘한국 블록체인사업, 어디로 가야하나?, 부산 블록체인 특구의 비전과 청사진’ 토론회에서 김영춘 오륙도연구소장이 개회사를 통해 “블록체인 발전을 위해서는 여러 부처의 협업이 필요하다”며 ”블록체인에 대한 온도차가 여전히 크지만 국민들에게 좋은 청사진과 희망을 제시하는 토론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행사를 공동 주최한 블록미디어 최창환 대표는 “이번 토론회가 대한민국 경제가 퀀텀 점프를 할 수 있는 시작점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부산시 “블록체인 특구 활용해 디지털 자산 생태계 구축하겠다”(재종합)

“규제 때문에 블록체인 산업 도태되는 일 없어야” 한 목소리..블록체인 특구 토론회(종합)

김항진 데일리블록체인 이사 “부산 블록체인특구, 리쇼어링 기회돼야”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 “세계 블록체인 혁명 속 한국은 망명”

노웅래 위원장 “블록체인은 미래 먹거리”

민병두 정무위원장 “암호화폐 거품 걷혀 새로운 가능성에 주목”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
추천 콘텐츠->  삼성SDS, 블록체인 서비스 관련 특허 7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