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블록체인 기반 통신 네트워크 반타(VANTA)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에 반타 토큰(VNT)을 상장했다고 5일 밝혔다.

반타 네트워크는 실시간 데이터 전송을 위한 탈중앙화 네트워크로, 개인과 기업이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전송하고 처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기업 및 개발자들은 반타 API를 이용해 디앱(DApp)을 손쉽게 개발하고 시험할 수 있다.

반타 네트워크 관계자는 “이번 후오비 코리아 상장을 통해 사용자들이 더욱 쉽게 반타 토큰을 접할 수 있고 해외 유저들도 반타 네트워크를 이용할 수 있다”며 “앞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통신 서비스를 보다 효율적으로 개발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후오비 코리아는 반타 상장 기념으로 에어드롭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에어드롭 이벤트는 5일부터 9일까지 5일간 후오비 코리아 회원(Lv.2 외국 국적자 포함)을 대상으로 VNT입금과 거래 2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
추천 콘텐츠->  포춘이 꼽은 ‘암호화폐 하락 이유’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