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문정은 기자] 블록체인 전문기업 글로스퍼가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산학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원천기술 개발 및 서비스 구축 및 제공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글러스퍼는 블록체인 기술 및 플랫폼 개발을 맡고,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서비스를 개발하고 확산하는데 함께한다.

충북대학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2019년도 소프트웨어 중심대학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산업 현장의 소프트웨어 교육과 함께 취업 및 창업의 성공률을 높이며, 블록체인 기반의 서비스를 통해 ‘스마트 캠퍼스’를 만드는 일을 추진할 계획이다.

글로스퍼는 자체 블록체인 암호화폐 플랫폼인 ‘하이콘(HYCON)’의 메인넷을 출시하고 국내·외 거래소에 상장시키는 등 세계 시장으로 진출하고 있다. 서울 노원구청과 영등포구청에 각각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플랫폼과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

이어 글로스퍼는 2018 KISA 블록체인 시범사업 해양수산부 과제인 블록체인 기반 컨테이너 부두 간 반출입증 발급 시범사업 등 공공기관과 국가 정부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수행해 왔다. 또 블록체인 기반 전북 스마트 투어리즘 플랫폼 구축 사업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글로스퍼 김태원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과 서비스에 대한 노하우를 제공해 충북대학교 내 스마트 캠퍼스 구축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해당 기술은 지역 자체를 스마트 시티로 만드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
추천 콘텐츠->  [PRESS] 글로스퍼, 코인빌(COINVIL)과 필리핀 암호화폐거래소 구축 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