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문정은 기자]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거래량 기준 국내 1위를 기록했다.

12일 블록체인 투명성 연구소(Blockchain Transparency Institute·BTI)가 공개한 ‘4월 암호화폐 거래소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조사기간 중 업비트의 24시간 거래량은 4억3600만달러(약 4980억원)를 기록했다.

BTI는 지난해 8월부터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한 거래소 순위를 발간해왔다. 자체 개발한 기계 학습 알고리즘을 이용해 자전거래(Wash trading)으로 의심되는 거래를 제외한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30일 거래일 기준 10% 이하의 자전거래를 보이는 거래소만이 ‘BTI 승인(BTI Verified)’를 부여했다.

이번 보고서에서 업비트는 BTI 승인을 받았다. BTI 보고서에 따르면 업비트 포함 코인베이스(Coinbase), 비트렉스(Bittrex), 폴로닉스(POLONIEX) 등 총 9개 글로벌 거래소가 BTI 승인을 획득했다.

BTI가 공개한 ‘4월 암호화폐 거래소 시장 보고서’에 따른 상위 거래량 10위 글로벌 거래소 (출처 = BTI)

반면 빗썸은 이번 보고서에서 거래량 기준 세계 9위, 국내 2위에 위치해 있다. 이는 그간 빗썸이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Coinmarketcap)과 코인힐스(Coinhills)에서 거개량 국내 기준 1위를 유지했던 것과 대조적인 결과다.

BTI는 또 이번 보고서에서 빗썸에서 자전거래로 의심되는 거래를 총 거래량 가운데 90% 이상으로 보고, BTI 승인을 내주지 않았다.

12일(한국시간) 기준 현재 BTI 실시간 거래량에 따르면 업비트는 세계 2위, 빗썸은 7위에 위치해 있으며, 코인원 또한 15위에 안착해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