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방위사업청은 방위사업 지원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19년도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에 선정돼 본격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방위사업청은 블록체인을 통해 방위사업에 대한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사업에는 방위사업청과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방위산업진흥회가 함께 방위사업의 정보 관리기관으로 참여한다. 방위사업청은 “기관 간 블록체인 진행과정을 상호 공유하게 됨으로써 방위사업의 신뢰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방위사업 절차가 투명하지 못하다는 지적이 계속돼 왔다. 블록체인 플랫폼이 구축되면 사업에 대한 입찰부터 평가, 결과까지 전 과정의 이력정보가 기록돼 투명한 입찰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제안서 접수관리를 전자시스템으로 전환해 종이문서를 제출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불편을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군용총포화약류 운반 허가·신고업무 창구도 일원화된다. 그동안 군용총포화약류 운반허가신청은 방위사업청, 운반신고는 국방기술품질원에서 담당했다. 방위청은 “이번 사업추진에 따라 방위사업청이 운영하는 방산수출입지원시스템으로 운반허가신청을 하면 업무처리 과정을 블록체인으로 기록해 관련기관과 공유함으로써 신속한 업무 처리가 가능해질 것”이라 말했다.

방위산업육성자금, 국방중소기업정책자금 등 방위사업 이차보전자금을 신청하는 전 과정도 블록체인으로 기록·관리한다. 이를 통해 업체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통해 관련 정보를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김태곤 방위사업청 기획조정관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 기술을 방위사업 서비스에 시범 적용해 공공서비스를 혁신하고 향후 블록체인 선도 모델로 발전시킬 계획”이라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
추천 콘텐츠->  [뉴욕 코인시황/출발] 전반적인 상승세로 출발 ... 비트코인 이번 주 4200 선 가능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