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본격적으로 시험 운영에 나선다.


블록체인 기술기업 시그마체인은 메인넷 ‘퓨처피아(Futurepia)’의 1호 디앱(DApp)인 ‘스낵(SNAC)’ 오픈 베타 테스트(OBT)를 이달 중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스낵은 ‘모두가 주인인 SNS’를 표방하는 블록체인 기반 SNS다.

스낵의 가장 큰 특징은 ‘경제 민주화’ 보상 시스템이다. 스낵은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이를 추천하는 회원 모두에게 보상을 지급한다. 수익을 생태계 구성원 모두와 공정하게 나눈다는 블록체인의 핵심 정신을 시스템으로 구현한 셈이다.

보상으로 지급되는 암호화폐는 개당 가치가 원화와 동일한 스테이블 코인 ‘스낵(SNAC)’이다. 이용자는 스낵으로 쇼핑, 유료콘텐츠 구입 등을 할 수 있다. 또한 스낵이 탑재된 퓨처피아 메인넷의 암호화폐 ‘피아(PIA)’로 교환해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원화나 다른 암호화폐로 환전할 수도 있다.

스낵은 회원가입, 친구 초대, 이벤트 응모, 콘텐츠 제작 및 조회·공유·추천, 광고 시청, 배팅, 투표 등의 활동 시에 지급된다. 먼저, 콘텐츠 제작자와 해당 콘텐츠에 좋아요를 누른 이에게 각각 10스낵을 지급한다. 단, 좋아요는 회원 한 명당 하루 10번까지만 누를 수 있다. 좋아요 수가 높은 콘텐츠는 뉴스피드 상위에 노출되고 우수콘텐츠 선발을 위한 투표에도 입후보된다. 우수콘텐츠 선발 투표는 참여만 해도 100스낵을 지급한다.


투표 시 보유한 스낵으로 어떤 콘텐츠가 우수콘텐츠가 될 것인가를 내기하는 ‘배팅’에도 참여할 수 있다. 자신이 배팅한 콘텐츠가 투표 결과 3위 안에 들면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함께 배당을 받을 수 있다.

커뮤니티에 대한 보상도 이뤄진다. 그룹 채팅방 참여자가 일정 수를 넘을 때마다 보상과 추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채팅방 참여자 수가 일정 수를 넘어가면 해당 채팅방만을 위한 마켓도 제공한다. 그룹 채팅방으로 채팅 활동뿐만 아니라 마켓플레이스를 통한 수익까지도 기대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스낵은 P2P 분산 클라우드, 32개 국어 번역 서비스 등의 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시그마체인은 오픈 베타 테스트를 통해 스낵의 완성도를 높인 뒤 대대적인 이벤트와 함께 공식 론칭에 나설 계획이다. 오픈 베타 테스트 참가 희망자는 퓨처피아 공식 홈페이지(https://futurepia.io)에서 신청하면 된다.

시그마체인 곽진영 대표는 “오픈 베타 테스트 참가를 위해 10여개국에서 10만명이나 몰렸다는 것은 지금까지 민주적인 운영과 공정하고 합리적인 보상을 모두 지급하는 SNS가 부족했다는 점을 시사한다”면서 “오픈 베타 테스트를 통해 기능과 보상 시스템 등 회원들의 니즈를 파악해 공식 런칭 전까지 서비스 완성도를 끌어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