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분산 원장 플랫폼 헤데라 해시그래프(Hedera Hashgraph)가 리오넬 초크론(Lionel Chocron) 전 오라클 임원을 최고제품책임자(Chief Product Officer, CPO)로 임명한다고 11일 발표했다. 글로벌 대기업 출신의 임원 영입으로 헤데라 해시그래프 플랫폼의 사용성 개선, 품질 향상을 이끌어 낼 것으로 예상된다.

초크론 CPO는 오라클에서 블록체인,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 유망 산업 및 첨단 기술을 담당하는 부사장을 역임했다. 이전에는 시스코(Cisco)에서 사물인터넷 신규 사업부를 맡아 성공적으로 신규 사업을 이끌기도 했다.

헤데라 해시그래프는 새로운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보안성이 높고 공정하며 매우 빠른 거래처리 속도를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월 메인넷을 런칭했으며 현재 메인넷 테스트 프로그램을 통해 자체 토큰인 HBAR를 지급하고 있다.

또한 헤데라 해시그래프는 초크론의 합류 소식과 함께 아툴 마하무니(Atul Mahamuni)가 제품 수석 부사장으로, 나이젤 클라크(Nigel Clark)가 파트너 및 산업 수석 부사장으로 입사했다고 전했다.

맨스 하몬 헤데라 해시그래프 공동 설립자이자 CEO는 “리오넬 초크론 CPO는 기업의 수요를 파악하고 솔루션을 제작하여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전문 지식과 능력을 갖춘 인재” 라며 “아툴, 나이젤 등 새로운 인원과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며 앞으로 질적으로 개선된 플랫폼을 출시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