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신지은 앵커] 비트코인의 작년 거래량이 2조2,000억달러를 기록하며 불가리아 레프화보다 6배 많은 거래액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7년 기록한 8,580억달러 대비 4배 가량 증가한 수치다.

암호화폐전문미디어 비트코이니스트는 사토시 캐피털 리서치의 트위터 계정을 인용해 비트코인의 2018년 성과를 공유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작년 한 해 블록체인 기반 거래량은 3조2,000억달러로 집계됐다.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확장성을 고려한 라이크닝 네트워크의 노드가 작년 말 기준 5,200개까지 증가한 것을 배제한 수치다. 이를 고려하면 거래 가치는 더 커질 수 있다.

앞서 비트코이니스트는 일간 비트코인 거래가 32만5,000건을 기록하며 연중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현재 비트코인 네트워크 거래를 수행하는 주요 수단은 세그위트(SegWit·Segregated Witness)로  전체 거래의 40%를 담당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lockmedia.co.kr
▶블록미디어 텔레그램: http://bitly.kr/0jeN
▶블록미디어 인스타그램: http://bitly.kr/1992

image_printPrint
추천 콘텐츠->  [이 시각 코인]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량 순위 (오전 8시 15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