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James Jung 기자] 시카고상품거래소(CME) 비트코인 선물 미결제약정이 소폭 증가했다.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가 발표한 11일자 데이터를 보면 비트코인 선물 미결제약정은 직전주 대비 111 계약 늘어난 9813 계약을 기록했다.

(자료=CFTC)

투자 주체별로는 뮤추얼펀드 등이 포함된 에셋 매니저 그룹의 순 미결제약정(롱-숏)은 4451 계약으로 직전주 대비 190 계약 감소했다.

해지펀드 등이 포함된 레버리지 그룹의 순 미결제약정은 마이너스 5695 계약을 기록했다. 숏 포지션이 직전주 대비 339계약 강화됐다.

(자료=CFTC)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된 비트코인 가격 조정이 장기화되면서 비트코인 선물에 대한 월가 기관투자자들의 참여 열기도 정체 상태를 보이고 있다.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같이 보면 좋은 기사

마크 큐반이 보유 공개한 DeFi 2.0 올림푸스 다오(OHM) 고래 매도로 폭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