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최창환 선임기자] 코인데스크가 14일 USDT 발행사인 테더가 이더리움 주소 3개에서 1억6000만 USDT를 동결했다고 보도했다.


사실 확인 요청에 대해 테더는 이메일을 통해 “계좌 동결은 사법 당국의 요청에 따른 것이라며 더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코인데스크에 밝혔다.

코인데스크는 이더리움 계좌 탐색기인 이더스캔을 통해 스테이블코인인 USDT가 동결된 사실을 확인했다. 이 세 계좌는 자금을 움직일 수 없다.

코인데스크는 테더가 2017년 11월부터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총 563개의 주소를 블랙리스트에 올렸다고 설명했다.

테더는 과거에도 의심스러운 계정을 감독하기 위해 정기적으로 감독기관과 협력한다고 밝힌 바 있다.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같이 보면 좋은 기사

한은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물가·가계부채 등 고려

라틴아메리카 부동산테크(proptech) 선두주자 라하우스, 첫 비트코인 거래 성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