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한체육회, 사업 대행사로 핏어스 선정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주식회사 핏어스(대표 송태건)를 팀코리아 NFT(대체불가능토큰) 사업 대행사로 선정하고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출전하는 팀코리아 선수단을 활용한 NFT 상품을 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대한체육회는 최근 스포츠를 활용한 디지털 콘텐츠 시장의 변화를 주도하기 위해 베이징동계올림픽을 시작으로 국가대표 선수단을 활용한 스포츠 NFT를 내놓기로 했다.

팀코리아 국가대표 선수들의 훈련 과정과 성과를 담은 영상과 사진 등이 PFP NFT, 디지털 3D 큐브 카드, 디지털 피규어, 디지털 아트 등으로 출시된다.

팀코리아 NFT는 공식홈페이지에서 25일부터 선보일 예정이다.


핏어스 송태건 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해 준비한 우리 선수들을 응원하고 이번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의 좋은 성적을 염원하는 의미를 담아 역사적인 팀코리아 NFT 상품을 판매하게 됐다”며 “이번 팀코리아 NFT를 시작으로 스포츠인의 NFT 사업이 크게 성장하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 사업을 주관하는 대한체육회 조용만 사무총장은 “NFT 사업을 통해 국가대표 선수단 및 스포츠 자산을 디지털 콘텐츠로 생성해 부가가치 형성하고, 판매수익을 창출해 체육진흥 등 체육회 사업 수행에 필요한 자원을 조달할 계획”이라면서 “이를 시작으로 우리나라의 다양한 스포츠 자산을 디지털 콘텐츠로 전환하고 스포츠산업의 디지털화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같이 보면 좋은 기사

[2022 가상자산] 비트코인 가라앉고 디파이·NFT ‘스포트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