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박재형 특파원] 미국의 투자자 중 4분의 1이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를 6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암호화폐 자산운용사 그레이스케일이 4일 공개한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투자자의 26%가 이미 비트코인에 투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트코인에 투자하고 있는 사람들은 이더리움(46%), 도지코인(44%)도 보유하고 있었다.

전체 응답자 중 4분의3(77%)은 비트코인 ETF를 통해 비트코인 투자 기회를 얻을 가능성이 높다고 답했다.

비트코인 투자자 대부분 비트코인을 화폐가 아닌 투자로 생각하고 있다. 50%가 넘는 응답자들이 비트코인을 자신의 전반적인 포트폴리오 전략에 맞는 장기 투자 도구 인식하고 있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77%가 최근 12개월 이내에 비트코인을 구매했으며, 91%가 현재 수익 상태라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25세에서 64세 사이의 미국인 1000명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조사 대상자는 투자 가능한 가계 자산(직장 퇴직 연금이나 부동산 제외)이 1만 달러, 가계 소득은 최소 5만 달러 이상이었다.

응답자 중 암호화폐 투자자들은 대부분 거래 앱 또는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직접 암호화폐에 투자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통적인 중개업자나 업계 전문가를 통해 비트코인에 투자한다는 응답자는 소수에 불과했다.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같이 보면 좋은 기사


억만장자 투자가 스턴리히트, 인플레 대비 위해 비트코인 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