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James Jung 기자] 억만장자 투자자인 스티븐 코헨이 새롭게 출범한 암호화폐 트레이딩 회사에 투자했다고 14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코헨은 헤지펀드 자금이 아닌 개인 자금으로 래드클(Radkl)에 투자했다. 이 회사는 GTS 출신 팀원으로 구성된 퀀트 기반 암호화폐 트레이딩 회사다.

코헨은 “암호화폐는 대중 수용의 초기 단계에 있다. 점점 더 많은 전문 투자자들이 시장으로 진입하고 있다. 래드클처럼 기관투자자의 감각을 갖춘 회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코헨이 이끌고 있는 포인트72에셋매니지먼트는 운용 자산이 221억 달러에 달한다. 코헨은 메이저리그 야구단 뉴욕 메츠 구단주이기도 하다.

같이 읽으면 좋을 기사



비트코인 200일 이동평균 탈환 … 48 ~ 50K에 저항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