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암호화폐 시장이 활기를 띄면서 유튜브에 올라오는 암호화폐 관련 영상도 늘어나고 있다. 바이비트, 빗썸, 업비트 등 암호화폐 거래소들도 잇따라 유튜브를 공략하고 있다.


27일 토탈 프로세싱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4월 이후 유튜브에서 가장 많이 시청된 암호화폐 관련 영상은 이더리움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년 동안 이더리움 관련 영상 시청건은 2억 3,100만건으로 비트코인 관련 시청건 1억 9,990만 건을 훌쩍 뛰어넘었다. 체인링크(LINK), 라이트코인(LTC) 관련 시청 건수는 각각 4,570만건과 2,750만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 유니스왑, 테더, 폴카닷도 높은 시청 기록을 세웠다.

수 억건에 달하는 암호화폐 관련 유튜브 영상들은 투자자들의 수요를 반증한다. 한국금융투자보호재단의 조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주식과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 관심이 크게 늘어났다. 투자자들이 선호하는 투자 정보 제공 매체로는 게시판, 메신저, 유튜브가 61%로 비중이 가장 높았고 신문과 TV, 금융회사 직원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빗썸과 업비트 등 국내 거래소는 물론 해외 거래소에서도 한국 고객 대상으로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후오비 코리아는 경제전문 유튜버와 손잡고 암호화폐 투자에 관한 질의응답 방송과 함께 에어드롭 이벤트를 진행했다.

올해 2월 유튜브 채널을 개설한 바이비트 거래소는 거래 가이드 및 암호화폐 투자 관련 소식 등을 전하며 불과 두 달만에 1000명이 넘는 구독자를 확보했다.


최근 유튜브를 통해 ‘제 1회 언택트 세미나’를 개최한 동시에 ‘덕력퀴즈’ 이벤트를 통한 증정금 제공에도 나섰다. 바이비트 관계자는 ‘공정하고 안전한 투자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투명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도 거래소의 역할’이라며 ‘공식 커뮤니티 채널로 유튜브를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본 콘텐츠는 바이비트의 협조로 제작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