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 장도선 특파원]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이 23일(현지시간) 상원 은행위원회 경제 증언을 통해 연준의 온건한 통화정책이 계속될 것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파월의 이날 의회 증언에 통화정책에 관한 특별히 새로운 내용은 담기지 않았다. 경제 전망에 관한 파월의 견해는 연준의 금리 인상이 당분간 이뤄지지 않을 것임을 시사한다.

파월은 상원위원회 경제 증언에 이어 계속될 의원들과의 질의응답 과정에서 연준의 채권매입 및 국채 수익률 상승에 대한 견해 표명을 요구받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