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코스피가 기관과 외국인의 동반 매도세에 사상 최고가를 경신한 지 하루 만에 하락했다.


22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0.21포인트(0.64%) 내린 3140.63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개인이 1조6천152억 원 순매수했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각 1조3천703억 원, 2천744억 원 순매도하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다양한 경기 부양 정책과 그에 따른 경기회복 기대감으로 코스피가 전날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지만, 높아진 밸류에이션 부담에 기관을 중심으로 차익매물이 쏟아지며 전날의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는 NAVER(6.51%) 삼성SDI(6.31%)이 크게 오르고 카카오(1.98%)도 상승했다. 그러나 기아차(-2.62%) 현대차(-2.84%) SK하이닉스(-2.28%) 삼성전자(-1.48%) LG화학(-1.32%) 등은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섬유의복(3.51%) 비금속광물(4.47%) 음식료품(0.58%) 서비스업(2.77%) 등이 강세를 보였다. 반면 운송장비(-2.84%) 철강금속(-2.27%) 금융업(-2.22%) 증권(-1.58%) 전기가스업(-1.35%) 은행(-1.10%) 전기전자(-0.98%) 등은 약세를 보였다.

이날 상한가 종목은 두산퓨얼셀우 1개였고, 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42포인트(-0.14%) 내린 979.98에 장을 끝냈다.

개인이 2천8억 원 순매수했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1천71억 원, 848억 원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 중에는 카카오게임즈(3.00%) 펄어비스(2.26%) 씨젠(2.21%) 셀트리온헬스케어(1.12%) 에코프로비엠91.20%) 등이 상승했다. SK머티리얼즈(-2.72%) 알테오젠(-2.07%) 셀트리온제약(-1.44%) 에이치엘비(-1.09%) 등은 하락했다.


이날 상한가 종목은 신라에스지, 우리바이오, 데브시스터즈, 셀리버리 등 4개였고, 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한편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5.0원 오른 1103.2원에 마감됐다.

김종성 기자 stare@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