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미국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7일(현지시간) 사상 최고치로 상승했다. 민주당이 조지아주 결선투표 승리로 상원 지배력을 확대하며 투자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부양책 규모가 커질 것을 기대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11.73포인트(0.69%) 상승한 3만1041.13에 마감했고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55.65포인트(1.48%) 오른 3803.79로 집계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326.69포인트(2.56%) 상승한 1만3067.48을 기록했다. 3대 지수는 나란히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였다.

민주당은 전날 조지아주에서 2석의 상원 의석을 확보하며 총 100석인 상원에서 50석을 차지하게 됐다. 이에 따라 오는 20일부터 부통령에 취임하는 카멀라 해리스 당선인이 행사하는 캐스팅 보트를 감안하면 민주당은 사실상 상원 지배력을 확보했다.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미국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7일(현지시간) 사상 최고치로 상승했다. 민주당이 조지아주 결선투표 승리로 상원 지배력을 확대하며 투자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부양책 규모가 커질 것을 기대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11.73포인트(0.69%) 상승한 3만1041.13에 마감했고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55.65포인트(1.48%) 오른 3803.79로 집계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326.69포인트(2.56%) 상승한 1만3067.48을 기록했다. 3대 지수는 나란히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였다.

민주당은 전날 조지아주에서 2석의 상원 의석을 확보하며 총 100석인 상원에서 50석을 차지하게 됐다. 이에 따라 오는 20일부터 부통령에 취임하는 카멀라 해리스 당선인이 행사하는 캐스팅 보트를 감안하면 민주당은 사실상 상원 지배력을 확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