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박재형 특파원] 세계적인 송금 및 결제 서비스 대기업 페이팔(PayPal)이 암호화폐 대중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17일(현지시간) 경제 전문 매체 CNBC에 출연한 자산운용사 아스피리언트(Aspiriant)의 산디 브라가는 페이팔이 가맹점 상인들의 암호화폐 수용을 늘리기 위한 노력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페이팔이 상인들과 협력해 암호화폐 대중화를 기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몇 년 안에 암호화폐가 주류가 되기 위해서는 그러한 노력이 정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브라가는 페이팔이 현재 가맹점 상인들의 암호화폐 수용 증대를 위해 진행 중이라는 서비스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