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A: 2020 – 8 – 31 [글 = 브루스 능/후안 빌라베르데]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은 코로나바이러스 19 위기의 아주 초창기부터 연준의 대출 능력 제약을 설명하는 데 있어 ‘무제한’ 이라는 표현을 사용해 왔다. 현재 시카고대학 부스 비즈니스 스쿨 교수로 있는 랜디 크로즈너 전 연준 이사는 바로 지난주 블룸버그TV에 출연해 연준의 대차대조표에는 ‘한도가 없다”고 말했다. 사실 세계에서 […]

* 이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아래 배너를 클릭하여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전체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