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홍혜정 기자] 신한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 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굿 커넥트’에 선정된 5개 단체에 사업비를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굿 커넥트’는 신한은행 임직원의 대표 기부 프로그램인 ‘신한가족 만원나눔기부’로 조성된 모금액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피해 극복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유도하고 피해 극복 의지의 범국민적 확산을 위해 기획됐다.

지난 4월 20일 시작된 아이디어 공모에는 개인, 기업, 단체의 지원 사업 아이디어181건이 접수됐으며 신한은행 노동조합 및 사회공헌 전문가가 참여한 PT심사와 네티즌 투표를 거쳐 ▲사회적협동조합 마을발전소 ▲사회복지법인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 ▲(복)경상북도시각장애인복지관 ▲(사)따뜻한 하루 ▲사회복지시설 작은별 지역아동센터 5개 단체의 사업 아이디어가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