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스닥이 ‘이전과는 다른 방식’의 비트코인 선물 상품 출시를 고려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는 지난달부터 비트코인 파생상품을 상장, 업계에서 가장 먼저 새로운 수익사업에 뛰어든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와 시카고상품거래소(CME) 등 경쟁사들의 거래 방식과는 완전히 다를 것임을 강조한 것이다.

아데나 프리드만 나스닥그룹 최고경영자(CEO) | 출처: Vanderbilt News

23일(현지시각) CNBC 보도에 따르면 아네다 프리드만 나스닥OMX 그룹 최고경영자(CEO)는 “현재도 암호화폐 선물에 관한 아이디어를 파트너와 리스크 매니지먼트 팀과 함께 살펴보고 있다”며 “특히 수요를 정확히 파악하고 적절한 규제가 적용 가능한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CBOE와 CME 등 경쟁사는 비트코인 가격을 추종하는 방식으로 가격 산정을 하고 있지만, 나스닥은 다른 방식의 계약을 제공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나스닥이 출시할 비트코인 상품은 종목을 추종한다는 의미보다는 투자의 성격이 강할 것이란 설명이다.

한편, 나스닥그룹의 비트코인 선물 출시 소식은 앞서서도 언론을 통해 전해졌지만 이번에는 회사 측, 최고경영자가 관련 소식을 전했다는 점에 외신들은 주목하고 있다.

CNBC는 “이번 인터뷰를 통해 프리드만 CEO가 직접 비트코인 상품 출시를 언급한 것은 단지 계획 상이 아니라 실제로 이 상품 개발이 진행되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