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GOPAX, 대표 이준행)가 세계 최초로 ISO/IEC 27001 정보보안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27001은 국제표준화기구(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 ISO)와 국제전기표준회의(International Electrotechnical Commission, IEC)가 제정한 정보보호 경영시스템 인증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정보보호인증인 ISMS(정보보호관리체계)와 함께 정보보호 분야에 있어서 가장 권위 있는 국제표준인증으로, ●암호화 ●운영보안 ●접근통제 ●통신보안 등 총 14개 영역에 걸쳐 114개의 기준에 따른 공인된 심사위원들의 까다로운 심사를 통과해야만 인증을 받을 수 있다.ᅠ

고팍스는 고객의 자산 보호와 신뢰 유지를 위한 자율적인 노력을 기울여, 국내 최초는 물론이고 암호화폐 거래소 중 세계 최초로 국제적 정보보호 인증을 받은 거래소가 되었다.

고팍스는 고객이 신뢰하고 안심할 수 있는 거래소 플랫폼과 고객의 개인정보 보호와 시스템의 안정성 확보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이를 위해 정보보안 정책을 수립하는 한편 사내 정보보안의 날, 정보보안 캠페인 등 직원들이 직접 참여 및 실천하는 보안인식 문화향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준행 고팍스 대표는 “최근 여러 사태로 인해 가상통화 거래소의 보안에 대한 의구심이 많이 제기되었던 만큼, 고팍스가 ISO/IEC 27001 인증을 받은 것은 매우 큰 의미를 갖는다”라고 밝히며, “암호화폐 거래소의 운영과 보안의 기준을 만들어가는 거래소가 될 것이며, 고객의 자산을 보호하고 신뢰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